순수한 ‘순둥이’ 이제는 세계로 나아갈 차례
순수한 ‘순둥이’ 이제는 세계로 나아갈 차례
  • 김호정 기자
  • 승인 2015.07.27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호수의나라 수오미 이미라 대표

경력단절의 주부에게 무엇인가 해본다는 것은 대단한 의지가 필요하다. (주)호수의나라 수오미 이미라 대표에게도 그랬다. 선배의 권유로 시작된 오픈마켓내의 새로운 비즈니스는 정말 우연이었고 그에게 대단한 용기가 필요했다. 이미라 대표는 7년 전 그렇게 조심스럽게 세상과 비즈니스세계에 발을 디뎠다.

경력단절 됐던 주부에서 좋은 제품 만들겠다는 도전

기저귀를 판매하던 선배의 권유로 물티슈로 뛰어들었던 오픈마켓에서 그는 새로운 니즈를 발견했다. 소비자가 되어 준 엄마들의 아이를 기르면서 아쉬웠던 점들에 대한 피드백이 큰 몫이 됐다. 두려움으로 시작한 일이었지만 제대로 하고 싶었다. 아이에게 씻을 수 없는 상황에서 사용하는 물티슈일지라도 피부에 문제없는 안심물티슈, 믿을 수 있는 믿음물티슈를 만들어야겠다는 의지가 (주)호수의나라 수오미의 ‘순둥이’가 나온 계기가 됐다.

돈을 벌고 큰 회사를 만들겠다는 계획보다 아기 피부에 안전한 제품만을 생각했기에 제품이름조차 순둥이 라 붙였다. 사람들은 촌스럽다는 향후 더 넓은 시장을 볼 때 너무 지엽적인라는 의견을 들었지만, 이미라 대표는 자신이 만든 제품 순둥이가 아이의 피부에 순한 것이 우선이란 생각이었다. 그것이 통했다. 많은 엄마들이 ‘순둥이’의 진심을 알아준 것이었다. 지금도 이미라 대표는 순둥이에 대한 제품력에 최선을 다한다. 연구개발은 기본이다. 물티슈의 소재인 원단은 레이온 소재로 국산을 쓰며 엄마들의 지속적인 원단에 대한 피드백으로 개선하며 중국에서 생산하지 않는 것이 철칙이다. 첨부하는 내용물인 보존제는 먹는 음식기준인 식품첨가물 보존제를 사용한다. 제조된 제품은 매일 이미라 대표가 직접 관능검사를 한다. 관능검사란 매일 제품의 시각적, 후각적, 촉각적 즉 일일이 써보고 냄새 맡아보고 규격을 자로 재보는 일을 말한다. 누군가 왜 그렇게 하냐고 묻는다면 그는 이렇게 말한다. “소비자가 알기 때문입니다.”

순둥이 만든 순수한 마음 바탕으로 연구개발과 차별화로 도약

이제 7주년이 된 수오미는 순수한 마음으로 시작한 것에 제품의 연구개발과 차별화를 위한 전략의 살이 붙었다. 모방 기업이 많아 졌기 때문이다. 7년 전 1800억 원대의 시장은 현재 3200억대로 커졌다. 하지만 이미라 대표는 시간은 모방할 수 없다고 자부한다. 원단을 연구하고 첨가물에 대한 지속적인 친환경적요소에 대한 연구개발은 7년간 엄마들과의 소통과 공든 시간이다. 경쟁 속에서 차별화를 위해 순둥이의 모델을 만들었고 포장디자인도 시즌별로 다양한 디자인을 선보였다. 특별히 스토리가 있는 순둥이가 많은 분들의 관심을 받았다. 지체, 발달, 자폐의 장애를 가진 아이들이 그림치료를 받으며 그렸던 아이들의 그림 다섯 점을 포장지에 녹여 엄마의 마음과 아팠던 아이의 맘을 같이 공감하려 노력했다. 이런 노력은 2014년 굿 디자인어워드 수상으로 결실을 봤다. 모두 순둥이를 사랑해준 엄마들 덕분이었고 엄마들과 소통을 놓지 않았기에 가능했다.

이미라 대표는 모든 엄마들은 아이를 위해서는 현명할 수밖에 없다며 엄마들의 의견을 따랐을 뿐이라 대변했다. 순둥이는 엄마들과 더 소통하기 위해 7월 ‘소비자 감동연구소’를 설립한다. 소아과 의사인 소장을 위시로 유소아의 피부질환 종류 및 예방법, 그동안의 물티슈에 대한 소문 및 궁금증 해결 등에 관련된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미라 대표는 순둥이를 통해 계속적으로 좋은 일을 할 수 있는 것이 전략이라 말했다. 매년 5월과 12월 각 한 달 간의 모든 판매 건에서 100원씩 그리고 전 임직원의 급여에서 일정 금액을 모금해 조성한 ‘행복 나눔 100의 기적’과 아동복지시설, 장애인시설, 미혼모시설 등의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할 수 있기를 원한다.

수오미는 2011년 홍콩에 진출하여, 2014년 홍콩 수출액이 전년 대비 70%증가했고 올해 2015년에는 100만 불 이상의 수출을 계획한다. 이제 순둥이가 애초 아이와 엄마들을 향한 순수한 마음을 바탕으로 디자인과 스토리로 차별화를 갖고 더 넓은 세계에서 성장하길 기대해 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