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채움공제, 우리은행에서도 가입 가능
내일채움공제, 우리은행에서도 가입 가능
  • 박현철 기자
  • 승인 2019.06.10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우리은행과 ‘중소벤처기업 청년취업 및 장기재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4년 8월부터 시작한 내일채움공제는 중진공 31개 지역조직을 중심으로 가입했으나, 2018년 5월 기업은행 600개 지점, 2019년 4월 신한은행 750개 지점으로 가입 창구를 확대해 접근성을 크게 개선했다. 그 결과 은행을 통해 4,500개사 11,500명이 내일채움공제에 신규 가입했으며, 우리은행 750개 지점으로 가입 창구를 추가 확대해 가입자가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벤처기업과 핵심인력이 공동으로 일정 비율을 적립해 5년 만기 재직한 근로자가 본인 납입금 대비 3배 이상인 2천만 원 이상을 수령할 수 있는 정책적 공제사업이다.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는 중소벤처기업에 재직하고 있는 청년근로자가 5년 동안 최소 월 12만원, 기업은 월 20만원을 적립하고, 정부는 적립기간 첫 3년간 1,080만원을 적립하는 사업이다. 5년 만기 재직 후 본인 납입금 대비 4배 이상인 3천만 원 이상을 수령할 수 있다.

김형수 중진공 일자리본부장은 “업무협약을 통해 내일채움공제 가입 창구를 확대함으로써 청년 일자리 정책인 청년재직자 내일채움공제가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하며, “우리은행과의 협업으로 더 많은 청년에게 혜택이 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