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최저임금 올해보다 2.87% 오른 8590원…
2020년 최저임금 올해보다 2.87% 오른 8590원…
  • 박현철 기자
  • 승인 2019.07.12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대 세 번째로 낮은 인상률

2020년에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2.87% 오른 8590원으로 결정됐다. 올해 최저임금인 8350원보다 240원 오른 금액이고, 인상률로는 역대 세번째로 낮은 수치다. 그 만큼 현재 경제상황이 좋지 않은데다, 최근 2년간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으로 부작용이 심각하다는 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 13차 전원회의에서 사용자위원이 제시한 최저임금안인 8590원을 2020년 최저임금으로 의결했다.

지난 10일 11차 회의에서 근로자위원은 최초 요구안인 1만 원에서 430원 내린 9570원을, 사용자위원은 최초 제시안인 8000원에서 185원 올린 8185원을 1차 수정안으로 내놓았다. 노사 양측은 11일 저녁부터 12일 새벽까지 정회를 거듭하는 등 진통을 거듭하다 근로자 최종안(8880원, 6.4% 인상)과 사용자 최종안(8590원, 2.9% 인상)을 냈고, 최임위는 이를 표결에 부쳤다. 이날 표결은 27명의 위원 가운데 공익위원 9명과 사용자위원 9명, 근로자위원 9명 전원이 참석해 사용자안 15표, 근로자안 11표, 기권 1표로 마무리 됐다.

박준식 최저임금위원회 위원장은 "현재 경제상황에 대한 정직한 성찰이었고 그 결과를 의연하게 대응해야한다는 공감대가 반영한게 아닌가싶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