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미세 먼지 불법배출‘시민참여감시단’50명 모집
서울시, 미세 먼지 불법배출‘시민참여감시단’50명 모집
  • 유지훈 기자
  • 승인 2019.11.27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본격적인 시행에 따른 ‘시민참여감시단’ 모집

서울시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시즌제)의 일환으로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건설공사장 등 미세먼지 배출원의 철저한 감시 및 미세먼지 저감홍보·지원 활동을 하는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기간제 근로자 50명)을 공개 채용한다고 밝혔다.

미세먼지 고농도 현상이 빈번히 발생하는 기간을 포함하여 2020년 1월부터 5월까지 미세먼지 관리 강화를 위한 인력을 채용하는 것으로, 채용 규모는 총 50명이다. 시민참여감시단은 서울시 25개 자치구로 각 2명씩 배치되어 미세먼지 불법배출에 대한 순찰·감시, 비상저감조치 등 미세먼지대책 추진 지원 및 기타 환경관리 개선을 위한 업무 지원 등을 수행하게 된다.

응시자격은 공고일 기준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으로서 환경감시활동 수행에 지장이 없는 시민이라면 누구든지 지원할 수 있다.

원서 접수기간은 12월 9일(월)부터 12월 13일(금)까지이며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이메일(sest@uos.ac.kr)로 온라인 접수 가능하며, 응시원서는 서울특별시 또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서류심사(12월 17일), 면접심사(12월 20일)을 거쳐 오는 12월 27일(목) 최종합격자를 발표하며, 합격자는 2020년 1월부터 자치구로 배치되어 근무하게 된다.

구아미 서울시 대기기획관은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의 활동으로 미세먼지 배출원에 대해 보다 촘촘하고 철저한 관리가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이며, 아울러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서울시「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 채용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