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교했던 대구 고3 학생 코로나19 확진판정…
등교했던 대구 고3 학생 코로나19 확진판정…
  • 박현철 기자
  • 승인 2020.05.21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질병관리본부
사진제공 질병관리본부

 

등교 개학 첫날이었던 어제(20일) 인천에서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을 받아 모든 학생들이 귀가 조치된지 하루만에 대구의 한 고등학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학교와 기숙사가 폐쇄되고 등교 했던 3학년 전원이 귀가조치됐다.

21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수성구 농업마이스터고 기숙사에 입소한 고3 학생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북 구미가 집인 이 학생은 기숙사 입소를 앞두고 지난 19일 진단 검사에서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학교 측은 이날 1교시 수업 시작 직전 통보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에 따라 양성으로 나온 이 학생을 포함한 기숙사생 17명을 격리조치하고 나머지 3학년 학생 94명은 귀가시켰다.

시교육청은 이 학생과 밀접 접촉한 같은 반 학생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