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7월 21일 0시 기준 신규 확진 45명 중 지역사회 감염 20명…
코로나19, 7월 21일 0시 기준 신규 확진 45명 중 지역사회 감염 20명…
  • 박현철 기자
  • 승인 2020.07.2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제공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제공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7월 21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45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신규 확진자 45명 중 지역사회에서는 20명이 나왔으며, 해외유입으로는 25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총 누적 확진자수는 13,816명이다.

추가 사망자는 0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전날과 같은 296명(치명률 2.14%)이다.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71명 늘어 12,643명(91.5%)으로 집계되었으며, 현재 877명이 격리 중이다.

전날에는 지역발생이 4명으로 급감했지만 하루만에 20명으로 늘어났다. 지역발생 20명은 서울에서 18명, 경기와 제주에서 각 1명씩 나오며 수도권에서만 19명이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서울의 경우 강서구 방화동 노인보호시설인 '강서중앙데이케어센터'의 집단감염 영향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이 센터에서는 지난 19일 첫 확진자가 나온 뒤 전날에만 8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