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9월 14일 0시 기준 신규 확진 109명…지역 확진 98명
코로나19, 9월 14일 0시 기준 신규 확진 109명…지역 확진 98명
  • 박현철 기자
  • 승인 2020.09.1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2단계’ 하향조정…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제공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2일째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으며, 지역 발생은 전날 99명에 98명이 나와 이틀연속 두자리 수를 유지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9월 14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09명이 나왔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 지역발생으로 98명이 나왔고 해외유입으로는 11명이 나왔다.

지역발생 확진자중 수도권에서만 서울 41명, 경기 30명, 인천 10명으로 81명이 나왔으며, 그 외 지역으로는 충남 7명, 부산·광주 각 3명, 대구·대전·울산·경남 각 1명 나왔다. 총 누적 확진자수는 22,285명이다.

추가 사망자는 5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363명(치명률 1.63%)이고, 위·중증 환자는 157명이다.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263명 늘어 18,489명(82.97%)으로 집계되었으며, 현재 3,433명이 격리 중이다.

한편, 오늘부터 수도권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과 카페, 학원, PC방 등은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정상 영업을 할 수 있다. 이번 조치는 오는 27일까지 2주간 적용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를 14일부터 '2단계'로 하향조정한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포장과 배달 주문만 가능했던 프랜차이즈 커피전문점은 기존처럼 매장 내 영업이 재개됐다.

하지만 마스크 착용과 출입자 명부 작성, 테이블 간 최소 1m 간격 유지는 의무적으로 지켜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