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도트, 질경이와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사업제휴…
아이도트, 질경이와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사업제휴…
  • 김연우 기자
  • 승인 2020.11.24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질경이 박상미 상무, 최원석 회장, 아이도트 정재훈 대표, 장정윤 차장 / 사진제공 아이도트
왼쪽부터 질경이 박상미 상무, 최원석 회장, 아이도트 정재훈 대표, 장정윤 차장 / 사진제공 아이도트

 

아이도트(대표 정재훈)는 질경이(회장 최원석)와 함께 중국시장 공략을 위한 사업제휴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업제휴 계약 프로젝트명은 ‘중국 여성건강 프로젝트 宮궁건강’으로 현재 중국의 북경과 심천 지역에 진출 중에 있는 인공지능 기반 자궁경부암 스크리닝 서비스인 ‘Cerviray AI’의 주요 거래처에 국내 1위 점유율인 여성청결제인 ‘질경이’ 제품을 동시 공급함으로써 한국의 선진 의료 ICT 인공지능 솔루션과 함께 한국의 검증된 우수한 제품을 수출하기 위함이다.

아이도트는 이미 주요 거래처에 샘플 배송을 완료한 상태며, 중국의 산부인과 및 여성 관련 미용 병원 등에서 질경이 제품을 테스트 중에 있고 양 사는 중국 여성의 ‘궁건강’을 위해 패키지 상품을 보급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아이도트 정재훈 대표는 “‘Cerviray AI’가 보급되는 중국의 11만개 미용 병원 및 검진 센터 등에 한국에서 최상의 품질을 인정받은 여성청결제 등 관련 제품들이 동시 수출된다면 중국 여성 건강을 위함은 물론, 한국 기업들의 수출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이 프로젝트는 그 의의가 크다”며 “비단 중국뿐 아니라 ‘Cerviray AI’가 개척 중인 동남아, 남미, 북미, 유럽까지 한국의 관련 기업들이 공동으로 사업을 개척한 우수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질경이 최원석 회장은 “한국의 첨단 기술인 자궁경부암 스크리닝 솔루션이 해외에서 선전하는 것에 많은 호감을 느꼈고, 자사의 여성청결제 제품이 동시 수출될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져 매우 기쁘다”며 “아이도트와 함께 글로벌 시장에 진출함으로써 수출의 극대화뿐 아니라, 질경이의 우수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한 K-바이오 산업을 해외에 널리 알리는데 일조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