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구찌와 협업해 ‘가옥 스마트 가이드’ 앱 공개
삼성전자, 구찌와 협업해 ‘가옥 스마트 가이드’ 앱 공개
  • 박현철 기자
  • 승인 2021.08.31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와 협업해 개발한 구찌 스토어 전용 디지털 애플리케이션 ‘가옥 스마트 가이드(GAOK Smart Guide)’를 공개했다.

삼성전자와 구찌의 창의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선보이는 가옥 스마트 가이드는 서울 이태원에 있는 구찌의 국내 두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 ‘구찌 가옥(GUCCI GAOK)’에서 31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가옥 스마트 가이드는 매장에 마련된 ‘갤럭시 Z 폴드3’에 탑재되며, UWB (Ultra-Wideband, 초광대역) 기술을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결합한 새로운 차원의 스마트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

구찌 가옥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가옥 스마트 가이드로 제품 정보와 위치를 손쉽게 확인해 자기 주도적 쇼핑이 가능하고, 필요할 경우 직원을 자신의 위치로 호출해 대면 커뮤니케이션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고객들은 가옥 스마트 가이드에서 증강현실(AR) 기능을 사용해 구찌의 최신 스니커즈를 가상으로 신어보고, 셀카 사진을 구찌 디지털 스티커로 꾸미고 구찌 아케이드 게임도 즐길 수 있다.

한편, 구찌 가옥 3층의 미디어아트 월은 삼성전자의 마이크로 LED 기반 초대형 모듈러 스크린 ‘더 월(The Wall)’이 활용됐다. 이곳은 구찌 가옥 외벽에 구현된 박승모 작가의 작품을 3D 인터랙티브 미디어아트로 재해석한 공간으로, 마치 갤러리에 온 것 같은 경험을 선사한다.

삼성전자는 단일 제품을 넘어 라이프스타일 전반에서 종합적인 고객 경험(CX)을 추구하고 있으며, 이번 협업에는 젊은 고객들의 감성을 더욱 잘 이해하는 MZ 세대 디자이너들이 주요 담당자로 참여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